• 1이토다찌
  • 2내마음맑음
  • 3꽈북
  • 4어린이들의대통령
  • 5하늘정원
  • 1꽈북
  • 2이토다찌
  • 3만수친구
  • 4내마음맑음
  • 5어린이들의대통령
[소리X] 유상철 췌장암 설
연속출석 :
1일 랭킹 : 20위 명예1
40%
40% (120728/300000)
  • 댓글 1 |
  • 추천 0 | 비추 0 |
  • 조회 313 |
  • 2019-10-20 (일) 18:03





    오늘 인천 선수들은 경기를 마치고 모두 눈물을 뚝뚝 흘렸다고 한다. 선수 뿐만 아니라 코치진, 프론트까지 마찬가지였단다. 내가 경기를 직접이나 중계로나 보지 못했기에 ‘단다’라는 간접화법을 사용했다.

    하지만, 뒤에 들은 얘기로는 유상철 감독이 ‘심각한 상황’이라는 진단을 받았단다. 구체적인 사연은 아마도 구단이 직접 밝히지 싶다.

    그리고 이 얘기는 오늘 전반전이 끝나고서야 선수단에게 전해졌단다.

    인체 구조에서 ‘췌장’은 ‘간’보다도 더 미련퉁이란다. 지가 숨이 깔딱깔딱할 때까지 힘들다는 신호를 전혀 보내주지 않는 미련퉁이란다. 경남이 승격하던 그 무렵 내 고등학교때부터 친구이자 같은 회사에서 밥 벌어먹고 살던 친구가 그 병으로 세상을 떠났기에 얼마나 미련퉁이냐고, 그친구가 떠나기 전부터 떠나고나서까지 두고두고 말하는 얘기다. 그 미련퉁이에게 문제가 생겼다는 걸 알고도 오늘 벤치에 앉아 팀을 지휘한 유상철 감독에게 경의를 표한다.


    ㅡㅡㅡㅡ

    오늘 몸이 심각하게 안좋아 보였어요

    wave 2019-10-23 (수) 08:25:31
    유상철 췌장암 설
    빰빠밤~!. wave님 축하드립니다.
    댓글이벤트에 당첨되어 3P 가 적립되셨습니다.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을 하셔야지만 작성가능합니다. [로그인하기] [회원가입하기]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작성일
    86889 [소리O]현재 보배드림에서 난리난 화순주차장 사건 땡수 0 185 18:42:27
    86888 [소리X]남자친구가 자기 노래 몰라서 빡친 현아 땡수 0 164 18:41:38
    86887 [소리X]중국이 홍콩서 벌인 초유의 '테러 자작극' 땡수 0 156 18:40:31
    86886 [소리X]리액션 혜자 고양이 땡수 0 142 18:40:12
    86885 [소리X]월거지,200충 300충...아이들에게 퍼지는 신조어 땡수 0 141 18:39:05
    86884 [소리X]아내를 암으로 먼저보낸 남자. 10년후 땡수 0 184 18:38:52
    86883 [소리X]술집에 총을 가지고 들어온 남자 땡수 0 159 18:37:43
    86882 [소리X]포방터 돈까스집 근황 땡수 0 165 18:36:35
    86881 [소리X]단순화된 심쿵유발 존재들 땡수 0 157 18:35:30
    86880 [소리X][약스압] 근육남 좋아하세요? 땡수 0 153 18:34:31
    86879 [소리X]강원도에 천년 되었다는 은행나무 땡수 0 161 18:34:19
    86878 [소리X]집에 아빠 들어온줄 모르고 거실에서 땡수 0 123 18:32:26
    86877 [소리X]풀크라 - '엔도 사야' 복구 완료 땡수 0 95 18:30:21
    86876 [소리X]영어권에선 마족이라는 단어가 없다?! 지슈카 0 227 13:45:37
    86875 [소리X]일본 역사날조 레전드 해삼 0 280 10:56:35
    86874 [소리X]아니 그냥 문에서 소리 나길래... 해삼 0 213 10:54:44
    86873 [소리X](혐오)세상에 악마는 존재하네요..부산 산부인과 신생아… 해삼 0 209 10:52:20
    86872 [소리X]마른 사람들이 마른 이유 해삼 0 228 10:49:49
    86871 [소리X]버거킹 광고에 숨어 있는 4딸라 해삼 0 209 10:47:23
    86870 [소리X]사진 찍을 때 만세하는 강아지 해삼 0 172 10:45:50
    86869 [소리X]내게 따뜻한 우유를 주던 짝꿍 이야기 해삼 0 144 10:43:15
    86868 [소리X]중국집 배달 첫경험한 외국인 해삼 0 244 10:42:48
    86867 [소리X]초난강 근황 해삼 0 211 10:40:26
    86866 [소리X]치킨 배달하다 울었다 해삼 0 200 10:37:41
    86865 [소리X]추억의 옥수수 터는 기계 해삼 0 190 10:35: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