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짱구아빠1
  • 2멋쟁이7
  • 3원조봉봉이
  • 4무루성
  • 5라이터돌
  • 1라이터돌
  • 2짱구아빠1
  • 3멋쟁이7
  • 4원조봉봉이
  • 5무루성
그림에서 가장 먼저 보이는 것은 무엇인가요?
연속출석 :
1일 랭킹 : 21위 명예1
50%
50% (150759 /300000)
  • 댓글 0 |
  • 추천 0 | 비추 0 |
  • 조회 469 |
  • 2021-04-08 (목) 08:17


     
     
    그림에서 가장 먼저 보이는 것은 무엇인가요?
    모두 고르셨나요?
    그림을 먼저 꼭 보시고 !!
    아래 결과를 봐주세요^^
     
    ;
    ;
    ;
    ;
    ;
    ;
    ;
     
     
     
     
     
     
     
     
     
     
     
     
     
     
     
     
    보이는 이미지는 총 4가지 입니다.
    1. 뱃사공
    2. 커플
    3. 비어있는 배
    4. 마스크를 쓴 여인
     

    각각의 뜻은 다음과 같습니다.
     
     

    1. 뱃사공 (중앙 다리 앞)

    당신은 자신의 비밀스러운 속마음을 알아차리고 당황하게 만드는 사람에게 끌린다. 어쩌면 자존감이 다소 낮을지도 모른다. 그래서 어떤이가 자신의 정신세계를 이해해주면 나를 도와줄 수 있을거란 기대감을 갖게 되는것 그가 당신의 삶을 더 밝게 만들순 있겠지만 너무 의존적으로 되지 않도록 조심해야 한다.
     

    2. 커플 (왼쪽 건물 앞)

    약간 불안정한 감정을 갖고 있는 경우가 많다. 인생을 모험처럼 여기며 와일드하게 풀어나가는 당신이지만 초금은 차분하게 진정 삶에 의미있는 것이 무엇인지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사실 당신도 정말 사랑하는 이와 건설적인 삶을 설계하고 싶은 소망이 깔려 있을 것이다. 그 사실을 인정하고 데이트 상태를 찾아나서라 모든걸 흘러가는대로 자연스럽게 받아드리고 더 나온 사람이 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3. 비어있는 배 (커플 옆)

    모르는 것에 대한 두려움이 큰 당신은 닥치치 않은 일에 대해 모든걸 예측하고 준비하고 싶어 한다. 반면 사랑에 빠질때 만큼은 예외이다. 예측 불가한 사랑은 당신에게 매우 매혹적일 것이고 그래서 너무 빠져들지 않도록 조금 조심할 필요가 있다.
     

    4. 마스크 쓴 여인 (화면 중앙)

    강렬한 감정과 경험을 좋아하는 당신 늘 새로운 것을 시도하며 끌리는 사람을 만났을때 초반의 짜릿함 "썸"을 즐긴다. 사랑에 빠질때의 두근거림, 밤새 주고받는 문자 등 그 설레임을 두고두고 곱씹으며 사랑을 키워가는 타입 로맨틱하고 불꽃튀는 연애 초반을 즐기는것도 좋지만 결국 현실을 좀 더 직시하고 관계의 깊은 단계를 경험할 필요가 있다. 거기서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찾을 수 있을 것이다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을 하셔야지만 작성가능합니다. [로그인하기] [회원가입하기]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작성일
    107796 일본에서 가장 비싼 지역에 있는 의외인 건물 돼지토끼 0 93 21/05/13
    107795 전철에서 자꾸 내 가방을 만지시던 할머니 돼지토끼 0 128 21/05/13
    107794 화이자 백신 접종후 4분만에 심정지 발생 돼지토끼 0 99 21/05/13
    107793 어린이날 숨진채 발견된 어린이집 원장 돼지토끼 0 88 21/05/13
    107792 영국, 눈 3개 지닌 송아지 탄생 돼지토끼 0 95 21/05/13
    107791 셀카를 잘 못 찍는 연예인 돼지토끼 0 84 21/05/13
    107790 여자친구 이름으로 삼행시 지어보겠습니다. 돼지토끼 0 77 21/05/13
    107789 의외로 오늘부터 허용되는 것 돼지토끼 0 94 21/05/13
    107788 공주의 능력 돼지토끼 0 75 21/05/13
    107787 애교부리는 구매자 당근 마켓 근황 돼지토끼 0 71 21/05/13
    107786 예전에 조두순으로 오해받았던분 돼지토끼 0 93 21/05/13
    107785 박신영 아나운서 블랙박스 돼지토끼 0 88 21/05/13
    107784 새로운, 종교 재앙의 시작... 돼지토끼 0 82 21/05/13
    107783 초등학교 샤프 금지논란 돼지토끼 0 118 21/05/13
    107782 샤프 사용 금지했던 이유 돼지토끼 0 73 21/05/13
    107781 타이밍 죽이는구만... 돼지토끼 0 83 21/05/13
    107780 아빠가 부끄러운 딸 돼지토끼 0 112 21/05/13
    107779 알아두면 좋은 북유럽 신화 신들의 이야기 꾸꾸핑퐁 0 760 21/05/13
    107778 이란의 어떤 사형수 완벽그자체 0 171 21/05/13
    107777 휠체어 타고 탑승할 수 있도록 만든 트럭 유머토피아 0 194 21/05/13
    107776 돈으로 면죄부 사려고 애쓰는 중 유머토피아 0 169 21/05/13
    107775 한국 군대는 군인을 굶긴다. 유머토피아 0 160 21/05/13
    107774 극혐 주의) 발바닥 가시 제거 유머토피아 0 178 21/05/13
    107773 생에 첫 왕게임 후기 유머토피아 0 171 21/05/13
    107772 숙직 서던 밤 유머토피아 0 175 21/0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