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크레용0
  • 2푸타코타
  • 3케이19
  • 4애플
  • 5돼지토끼
  • 10크레용0
  • 2푸타코타
  • 3애플
  • 4돼지토끼
  • 5케이19
김상조 12월까지 4대그룹 개혁의지 안보이면 구조적 처방
연속출석 :
0일 랭킹 : 26위 별훈5
99%
99% (197338 /200000)
  • 댓글 0 |
  • 추천 0 | 비추 0 |
  • 조회 26864 |
  • 2017-09-01 (금) 21:59

    "재벌 일감 몰아주기 잠재적 조사 대상 '두 자릿수'"
    (세종=연합뉴스) 민경락 기자 =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1일 4대 그룹에 대해 "오는 12월까지 긍정적 변화의 모습이나 개혁 의지를 보여주지 않을 경우 '구조적 처방'에 나설 수밖에 없다"고 경고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한 일간지와 인터뷰에서 "그룹마다 사정이 다르지만 12월 정기국회 법안 심사 때까지가 1차 데드라인"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김 위원장은 내정 직후부터 재벌 개혁을 위해 삼성·현대차·SK·LG 등 4대 그룹을 더 엄격히 평가하겠다면서 이들에 자발적으로 모범을 보일 것을 주문하고 있다.
    45개 대기업집단을 상대로 한 대기업 내부거래 점검과 관련해서는 "잠재적 조사 대상 그룹이 '두 자릿수'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현실적으로 다 조사할 수는 없는 만큼 가급적 한 자릿수 이내로 압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영권 관련 기존 순환출자가 남아있는 현대차에 대해서는 지배구조 개선이나 사업 방향에 대해 아무 결정을 하고 있지 않은 것이 '빅 리스크'라고 지적했다.
    김 위원장은 "모든 가신 그룹들이 회장만 받드는 구도가 형성되며 사업구조나 지배구조 변화를 위한 어떤 결정도 하지 않고 시간만 보내고 있다"며 "정의선 부회장이 최고경영자(CEO)로서 가치를 만들어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실형을 선고받은 이재용 전 부회장의 경영 공백과 관련해서는 "삼성전자가 아닌 다른 계열사들이 문제"라고 말했다.
    특히 "그룹 컨트롤타워인 미래전략실을 해체하고 자사주 소각을 너무 빨리 발표한 것은 눈앞의 소송에 급급해 비즈니스 강화가 아닌 지배주주의 위험을 최소화하는 방향으로 의사 결정을 잘못 내린 것"이라고 평가했다.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을 하셔야지만 작성가능합니다. [로그인하기] [회원가입하기]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작성일
    110206 엄마 쫌!! +1 뚜시기2 4 118103 18/08/28
    110205 한번의 실수가.... +1 완벽그자체 4 100305 19/08/01
    110204 사랑니 빼면 얼마나 붓는지 보여주는 짤 ~ 이교수 0 69152 20/10/14
    110203 신발젖기 시러.. 대참사 +1 이교수 1 67596 19/10/22
    110202 목욕이 싫은 강아지들 +1 애플 2 58258 19/03/02
    110201 서핑댄스 TheZero 0 57466 20/08/28
    110200 긴머리의 중요성 TheZero 0 56342 20/08/04
    110199 과일코너 양심선언 돼지토끼 4 53518 17/05/18
    110198 자기야 오늘 화장이 좀 진하네 +1 해삼 0 53318 19/10/24
    110197 러시아 뷰티 유튜버 생얼 공개 뚜시기2 0 52845 19/01/12
    110196 지각 사유서 쓰라니까 소설을 쓰고있네 +1 뚜시기2 3 50658 18/03/18
    110195 역대급 병맛 광고들 Podge 0 43999 21/03/12
    110194 외나무 다리 건너기 도전 TheZero 0 43730 20/07/24
    110193 아이 좋오오타~ㅎㅎㅎ 땡수 3 43034 18/02/06
    110192 지하철 셀카 커플 유머토피아 0 42638 21/01/14
    110191 양아치 TheZero 1 41677 20/07/25
    110190 어휴 벌건대낮에 ...보지마 아들!! 해삼 0 40965 19/10/29
    110189 당돌한 댕댕이 +2 TheZero 2 40162 20/09/19
    110188 병뚜껑따는 신박한 방법 TheZero 0 39654 20/09/14
    110187 뻘줌한 소녀 TheZero 0 39256 20/08/04
    110186 언니 10년은 젊어 보인다 +1 해삼 2 39205 18/01/08
    110185 어제 회식때 너무 심하게 달렸다... +1 해삼 5 38671 17/08/13
    110184 속지말자 스맛폰어플2 TheZero 0 38454 20/09/14
    110183 야 쟤 좀봐~ 오 쉣!!! 유머토피아 4 37885 18/02/05
    110182 춤추는 꼬마 TheZero 0 36143 20/06/25